‘H&M’ 2020 SS 컬렉션 축하 이벤트

스타일 & 트렌드
▶ 모바일 홈 화면에 바로가기 추가하기

‘H&M’ 2020 SS 컬렉션 축하 이벤트

민신우 기자 0 2020.02.14

 

‘H&M’이 로스앤젤레스의 아름다운 스카이라인과 바다가 보이는 아름다운 뷰와 함께 스튜디오 SS20 시즌 컬렉션 런칭을 축하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여행을 즐기며 자유롭게 사는 다채로운 스타일의 현대 여성을 위해 디자인된 이번 컬렉션은 베버리힐스의 한 저택에서 그 자태를 드러냈다. 미드 센추리 모던 양식의 저택은 강렬한 캠페인 컬러 팔레트를 적용한 조명과 필터를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탄생했고 베버리힐스의 자연 환경과 멋진 대조를 이루었다.

 

 

조단 던, 팔로마 엘세서, 빌리 로드, 셀라 말리 등 글로벌 셀러브리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고 여성으로 이루어진 무용단의 아크로바틱 공연을 즐겼다. 스웨덴 가수 리케 리가 어쿠스틱 세트로 공연을 이어갔으며 영국의 영화배우 자밀라 자밀이 DJ로 등장해 새로운 매력을 보여주였다.

 

캘리포니아 레스토랑 업계의 떠오르는 스타 욜라 메스칼이 행사의 식음료를 맡았으며 스위트 사바의 창업자이자 아티스트인 메이안 지베르만은 컬렉션의 의상에서 영감을 받은 보석 형태의 캔디 반지를 제작, 게스트들에게 선물했다.

 

 

한편 한국 게스트로는 유일하게 모델 임보라가 초청받아 참석했다. 임보라는 전세계의 다른 홍보대사들과 함께 ‘H&M’ 스튜디오 컬렉션 런칭 행사에 참여, 새로운 매력을 보여주었다. 임보라는 개인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스튜디오 컬렉션의 수트 의상을 착용한 사진과 함께 한국대표로 LA에 초청받은 사실을 공개하기도 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