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슈머가 대세, ‘헤지스’ 에코풀

스타일 & 트렌드
▶ 모바일 홈 화면에 바로가기 추가하기

그린슈머가 대세, ‘헤지스’ 에코풀

정우영 기자 0 2019.09.10

 

LF(대표 오규식)가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 헤지스에코풀 라인을 출시한다.

 

환경을 고려하는 것이 선택이 아닌 필수 조건이 되는 필환경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환경 친화적 소비를 적극 실천하는 그린슈머를 위한 여성 의류 라인 에코풀을 출시한 것.

 

헤지스에코풀 라인에 사용되는 주요 소재는 리싸이클 폴리와 마이크로 텐셀로 원단 자체가 친환경적인 것은 물론 소재의 제작 과정에서도 환경보호를 위한 세심한 노력이 들어간 것이 특징이다. 원단 생산 시 솔벤트 재사용 및 친환경 발수제 활용을 통해 물과 에너지 자원을 절약하고 이산화탄소를 배출을 절감하는 친환경 공정을 적용했다.

 

 

에코풀 라인 트렌치코트는 한 벌당 1.5L 페트병 약 30개를, 퀼팅다운은 1.5L 페트병 약 3개를 재활용한 폴리 소재를 적용했으며 블라우스, 셔츠, 재킷은 친환경 공법으로 재배한 유칼립투스 나무의 셀룰로오스에서 얻은 천연섬유인 마이크로 텐셀 소재를 사용해 지속 가능한 패션을 실현했다.

 

헤지스의 에코풀 라인은 총 20여 가지로 출시됐으며 LF몰 및 전국 헤지스여성 매장 내 별도의 에코존을 통해 선보인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