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지아이앤씨 온라인 여성복 ‘본이’ 런칭

뉴스 & 이슈
▶ 모바일 홈 화면에 바로가기 추가하기

형지아이앤씨 온라인 여성복 ‘본이’ 런칭

민신우 기자 0 2020.03.23

 

형지아이앤씨(대표 최혜원)가 프렌치 컨템포러리 여성복 브랜드 ‘BON:E(본이)’를 온라인 전용으로 선보인다.

 

본이는 형지I&C가 전개하는 남성브랜드 의 여성 버전으로 뼈대를 뜻하는 영어 단어 본(Bone)에서 모티브를 얻은 명칭으로 패션의 기본, 필수 요소 등을 빠짐없이 담겠다는 의지를 표현했다. 또한 일시적인 유행을 타지 않도록 소재, 착용감 등 본질적 요소를 중시한 제품을 선보이면서 오래 입을 수 있고 부담이 덜한 데일리 웨어를 추구한다.

 

 

특히 전량 국내 생산, 높은 퀄리티를 원칙으로 시장 수요에 맞게 생산량을 증감할 수 있는 소비자 수요 연동형 시스템을 도입해 불확실성이 증가하는 패션 시장 환경에서 원활한 대응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주요 제품으로는 플라스틱 소비를 줄이자는 친환경 메시지를 담은 티셔츠, 셔츠형 원피스, 롱 후드 점퍼가 있으며 시장 반응에 따라 포트폴리오를 더욱 다양화한다는 계획이다. 제품별 가격대는 티셔츠류 4만원~6만원대, 셔츠류 13만원~15만원대, 원피스는 19만원대, 아우터는 29만원대이다.

 

주요 타깃으로는 모던하면서 감각적인 스타일을 추구하는 20~30대 여성으로 세련된 감성을 선호하는 모든 연령대의 여성들에게도 두루 어울리는 의류 제품을 지속 선보일 예정이다.

 

 

본이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를 통해 첫 선을 보였으며 향후 W컨셉 등 온라인 편집숍과 SSF, LF몰에도 순차적으로 입점할 예정이다.

 

한편 본이의 디자인을 총괄하는 이서연 실장은 이신우, GGPX, 마쥬, 탑걸 등 영캐주얼 및 여성복 분야에서 20년 이상의 경력을 갖춘 베테랑 디자이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Comments